SPC그룹, 17년째 소외계층 챙긴 명절 나눔…올해도 전국구 공헌활동 진행
SPC그룹, 17년째 소외계층 챙긴 명절 나눔…올해도 전국구 공헌활동 진행
  • 문다영 기자
  • 승인 2019.09.06 11: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SPC그룹
사진=SPC그룹

SPC그룹이 추석을 맞아 전국 사업장에서 인근 복지기관과 함께 사회공헌활동을 진행했다.

6일 SPC그룹은 파리크라상, SPC삼립, 비알코리아 등 SPC그룹 계열사의 전국 9개 사업장에서 근무하는 임직원 100여명이 참여한 가운데 인근 13개 복지기관에서 공헌활동을 펼쳤다고 밝혔다.

SPC그룹 양재사옥에 근무하는 임직원들은 양재노인종합복지관에서 어르신과 함께 송편 빚기와 민속놀이를 함께 체험하고, 송편, 약식 등 제품과 후원금을 전달했다. 파리크라상은 사업장 인근에 위치한 우리식품제조협업인협회, 성남종합사회복지관, 역삼노인복지센터, 하상장애인복지관에 카스텔라와 떡 제품 등을 전달했다. SPC삼립은 경기 시화, 충남 서천, 대구, 광주 등에서 빚은 떡과 그릭슈바인 선물세트 등으로 지역 소외계층에 마음을 전달했다는 설명이다. 비알코리아 역시 충북 음성군 삼성면 관내 소외계층을 찾아 명절 선물세트를 전했다.

SPC그룹은 2003년부터 매년 추석과 설에 지역사회 복지기관을 후원해오고 있다. 이에 대해 SPC그룹은 "민족의 대명절 추석을 맞아 지역사회와 즐거움과 정을 함께 나눴다"며 "앞으로도 다양한 지역상생 사회공헌 활동을 펼쳐 사회적 책임을 다할 것"이라고 밝혔다.
 

문다영 기자 dymoon@viewers.co.kr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