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호텔 델루나’→‘블루문’ 김수현, 제작진 후속 작품 언급했나 봤더니
‘호텔 델루나’→‘블루문’ 김수현, 제작진 후속 작품 언급했나 봤더니
  • 윤지호 기자
  • 승인 2019.09.01 23: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tvN '호텔 델루나'
사진=tvN '호텔 델루나'

 

‘호텔 델루나’가 문을 닫고 ‘호텔 블루문’의 주인으로 김수현이 등장했다.

‘호텔 델루나’는 1일 마지막 회를 방송, 아이유가 떠나면서 김수현이 이어받아 ‘호텔 블루문’을 열었다는 설정을 연출했다.

‘호텔 블루문’의 김수현 등장에 많은 시청자들은 시즌2 시리즈 여부에 뜨거운 관심을 보이고 있다. ‘호텔 델루나’ 제작진은 현재까지 후속 시리즈에 대한 언급을 내놓은 적이 없다.

김수현은 2개월 전, 군대 전역 후 작품에 모습을 드러낸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호텔 블루문’ 주인으로 등장한 김수현이 아이유의 바통을 이어받아 다음 시즌 주인공으로 다시 등장할지 팬들과 시청자들의 관심이 모아지고 있다. 

윤지호 기자 jiho@viewers.co.kr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