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관광공사, ‘먹방 4인방’과 한국의 음식관광 알리기에 나선다
한국관광공사, ‘먹방 4인방’과 한국의 음식관광 알리기에 나선다
  • 박진희 기자
  • 승인 2019.08.27 13: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유민상 등 ‘맛있는 녀석들’ 출연진, 29일 한국 음식관광 홍보대사 위촉
20개 지역대표 음식 콘텐츠 발굴, 방한상품 개발도 추진
'맛있는 녀석들' 출연진, 한국 음식관광 홍보대사 위촉 (사진=한국관광공사)
'맛있는 녀석들' 출연진, 한국 음식관광 홍보대사 위촉 (사진=한국관광공사)

한국관광공사(사장 안영배)가 한국의 음식관광 글로벌 홍보를 위해 먹방으로 인기를 끌고 있는 이른바 ‘먹방 4인방’과 손을 잡았다.

공사는 코미디TV의 인기 프로그램 ‘맛있는 녀석들(이하 맛녀석)’에 출연중인 예능인 유민상, 김준현, 김민경, 문세윤을 29일 한국 음식관광 홍보대사로 임명하고, 외국인관광객 유치를 위해 ‘외국인이 한국에 오면 반드시 먹어야 할 음식 20선(20 Must-Eats in Korea)' 콘텐츠를 제작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홍보대사 위촉식은 29일 오전 공사 서울센터 5층(지역관광체험관)에서 열린다.

공사는 홍보대사 위촉과 함께 맛녀석이 외국인에게 추천하는 음식 콘텐츠를 제작, 해외 홍보에 나선다. 동 콘텐츠들은 면류·육류 등 음식테마를 지역 대표 먹거리와 결합시켜 약 10월 말까지 총 20개가 제작되며, 뉴미디어를 통해 글로벌을 대상으로 홍보한다.

먹방 4인방은 음식 관련 다수 방송프로그램에 출연하며 음식에 대한 풍부한 경험을 바탕으로 높은 인기를 구가하고 있으며, ‘맛녀석’은 국내 단독 예능 최초로 글로벌 비디오 스트리밍 플랫폼인 넷플릭스 코리아와의 공급계약을 통해 국내에 편성되고 있다.

공사 한화준 관광상품실장은 “외국인의 한국방문 선택시 고려 요인으로 음식(57.7%)의 비중이 크며, 관심도도 점차 증가하는 추세(‘17년 52.8%대비 4.9%p증가) 로 이에 맞춰 한국 음식관광 신규상품을 개발하여 관광객 유치에 적극 나서겠다”며 “지방 음식 테마 콘텐츠를 활용한 고품격 상품 개발을 위해 여행업계와 지속적으로 협력할 계획이며 외래 관광객 지역 방문 촉진과 지역 경제 활성화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박진희 기자 jini@viewers.co.kr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