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찰 “양현석, 압수수색물 분석 끝나면 소환 조사”
경찰 “양현석, 압수수색물 분석 끝나면 소환 조사”
  • 이채윤 기자
  • 승인 2019.08.19 14: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뷰어스DB
사진=-뷰어스DB

경찰이 상습 도박 혐의와 성 접대 혐의를 받는 YG엔터테인먼트 양현석 전 대표를 조만간 소환해 조사한다.

19일 서울지방경찰청은 “압수수색물 분석이 끝나면 양 전 대표 등을 소환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앞서 경찰은 지난 17일 YG엔터테인먼트 본사를 압수 수색했다.

양 전 대표는 가수 승리와 함께 해외에서 수십억원의 돈으로 상습 도박을 한 혐의를 받고 있다. 또 무등록 외환거래인 ‘환치기’를 했다는 의혹도 받고 있다.

이 밖에 양 전 대표는 2014년 외국인 투자자들을 상대로 성 접대를 하고, 성매매를 알선한 혐의로도 수사를 받고 있다. 이에 대해 경찰은 “계좌 분석 등 과정이 아직 남아 있으나 공소시효 문제가 있어 빨리 끝낼 예정”이라며 “소환 조사가 되면 이 부분도 같이 심문할 것”이라고 설명했다.

이채윤 기자 chaeyoon_2@viewers.co.kr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