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폭행 혐의’ 강지환 피해자 측 메시지 원본이 공개된다
‘성폭행 혐의’ 강지환 피해자 측 메시지 원본이 공개된다
  • 이채윤 기자
  • 승인 2019.07.19 13: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제공=KBS
사진제공=KBS

 

‘연예가 중계’가 성폭행 혐의를 인정한 배우 강지환 사건을 파헤친다.

19일 방송되는 KBS2 ‘연예가중계’에서는 현재 논란이 되고 있는 ‘성폭행 혐의’ 강지환 사건을 심층 취재한다.

강지환이 혐의를 인정했음에도 불구하고, 피해자들에게 추측성 댓글과 2차 피해가 계속되고 있는 상황. 특히 피해자들이 휴대전화 발신 실패로 인해 직접 112에 신고하지 못했다는 증언에 여전히 의문이 제기되고 있다. 이에 ‘연예가중계’가 직접 강지환의 자택으로 찾아갔다. 취재 결과, 통신에 어려움이 있다는 것을 확인할 수 있다.

또 ‘연예가 중계’는 피해자의 법률 대리인과 만나 사건 당시 피해자들이 13차례 통화 시도, 관계자 3명에게 메시지를 보내는 등 절실하게 도움을 요청했던 메시지 원본을 입수했다. 뿐만 아니라 피해자의 소속 업체조차도 피해자들에게 “강지환은 잃을 게 없어서 무서울 게 없다. 너희가 앞으로 닥칠 일들이 더 무섭지”라고 하는 등 합의를 종용한 메시지를 보낸 것을 확인했다.

피해자들이 받고 있는 2차 피해와 강지환 사건의 전말에 대해 파헤치는 ‘연예가중계’는 19일 오후 8시 30분 방송된다.

이채윤 기자 chaeyoon_2@viewers.co.kr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