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외계층에 물품 후원, 대우건설 상생협의체의 의미있는 동행
소외계층에 물품 후원, 대우건설 상생협의체의 의미있는 동행
  • 문다영 기자
  • 승인 2019.07.18 15:3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대우건설
사진=대우건설

대우건설 상생협의체가 소외계층을 위한 물품 후원 기부로 상생의 의미를 다졌다.

18일 대우건설에 따르면 이들은 지난 17일 경기도 일산에 위치한 홀트일산복지타운에 기저귀와 점도제 등 1000만원 상당의 후원물품을 기부했다.

대우건설 상생협의체는 회사와 우수협력회사 22곳의 임직원으로 구성됐다. 대우건설이 동반성장과 파트너쉽 강화를 위해 올해 7월 발족한 모임이다. 사회공헌을 비롯해 정기간담회, 협력사 기성 조기집행, 280억원 규모의 동반성장 펀드 지원, 대우건설 특허사용권 무상지원 등 상생활동을 해나가겠다는 계획이다.

대우건설은 2008년부터 홀트일산복지타운과 자매결연을 맺고 나눔활동을 지속하고 있으며 현재까지 1억 7000여만원을 기부한 것으로 전해진다. 

문다영 기자 dymoon@viewers.co.kr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