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화토탈 임직원들, 매년 여름 김치 담그는 까닭
한화토탈 임직원들, 매년 여름 김치 담그는 까닭
  • 문다영 기자
  • 승인 2019.07.18 15: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한화토탈
사진=한화토탈

한화토탈 임직원들이 꾸준한 지역 봉사로 소외계층을 챙기고 있다.

한화토탈은 18일 충남 대산공장 인근 서산시 대산읍사무소에서 지역주민들과 함께 서산지역 소외계층을 위한 '여름김치 나눔 행사'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이날 한화토탈 임직원을 비롯해 대산읍 새마을남녀지도자협의회, 대산읍발전협의회 등 인근 지역주민 자원봉사자 80여명이 참석해 이웃을 위한 여름김치 담그기에 나섰다.

'여름김치 나눔 행사'는 한화토탈과 지역 주민들이 뜻을 모아 매년 개최하고 있다. 김장김치가 떨어지는 여름철 반찬 부족으로 어려움을 겪는 서산지역 내 독거어르신, 조손가정, 저소득층 등 소외계층 200여 가구의 먹거리 해결에 일조하겠다는 취지다. 

행사와 관련, 한화토탈은 "여름김치 나눔 행사가 지역주민들과 함께 봉사활동을 하며 소외계층을 돌보고 더불어 살아가는 상생의 파트너십도 다질 수 있는 기회가 되고 있다. 함께 만든 김치가 어려운 이웃들이 건강한 여름을 보내는데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었으면 한다"고 밝혔다.

문다영 기자 dymoon@viewers.co.kr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