깨끗한 공기를 위해…KCC '도심 속 녹지 만들기'로 미세먼지 잡는다
깨끗한 공기를 위해…KCC '도심 속 녹지 만들기'로 미세먼지 잡는다
  • 문다영 기자
  • 승인 2019.07.18 15: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KCC
사진=KCC

KCC가 도심 속 녹지 만들기를 통해 미세먼지 절감 효과를 노린다.

18일, KCC는 임직원 및 서초자원봉사센터 봉사자들과 함께 지난 16일 서울 서초구 송동근린공원에서 나무 심기 활동을 진행했다고 밝혔다. 

이들은 그린나이트, 은쑥, 제브라, 야쿠시마, 숙근코스모스, 나무수국, 에키네시아 등 나무 총 160그루를 심었다.

이번 행사는 지난 4월 서초구 용허리근린공원에서 진행한 나무심기에 이어 서초구와 진행하는 두 번째 'KCC 숲으로 프로젝트'다. 자원봉사자들은 칠이 벗겨진 외벽과 놀이기구, 벤치에 페인트를 칠했고 지역 주민과 아이들이 안심하고 사용할 수 있도록 범죄예방 환경설계 디자인이라는 셉테드에 기반해 공원을 가꾸기도 했다. 

KCC는 녹지 공간 조성을 위한 사회공헌활동을 이어나갈 예정이다. 국립산림과학원에 따르면 40년생 나무 47그루는 경유차 1대가 1년 동안 배출하는 미세먼지를 흡수할 수 있다. 

KCC는 "이번 행사는 실질적인 미세먼지 저감에 기여하고 쾌적한 공간을 시민에게 제공하기 위해 진행됐다. 앞으로도 지역 공동체 친환경 제품을 통해 건강한 생활 공간을 만들어 나가는 데 앞장설 계획"이라고 밝혔다. 

문다영 기자 dymoon@viewers.co.kr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