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저스티스’ 최진혁 “나나, 생각보다 연기 너무 잘해”
‘저스티스’ 최진혁 “나나, 생각보다 연기 너무 잘해”
  • 이채윤 기자
  • 승인 2019.07.17 16: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제공=KBS
사진제공=KBS

배우 최진혁이 나나의 연기 실력에 감탄했다.

17일 오후 서울 구로구에 위치한 라마다 신도림 호텔에서 KBS2 새 수목드라마 ‘저스티스’(연출 조웅, 황승기‧극본 정찬미) 제작발표회가 열린 가운데 조웅 PD, 최진혁, 손현주, 나나가 참석했다.

서울중앙지검 형사3부 검사 서연아 역을 맡은 나나는 “연아의 긍정적이고 밝고 활기찬 에너지가 매력적으로 느껴졌다. ‘킬잇’이라는 전 작품과 어쩌면 비슷할 수도 있을법한 캐릭터인데 사연아라는 인물의 환경이나 그 환경으로 인해서 형성된 성격과 직업이 다른 인물이기 때문에 그 부분을 나만의 색깔로 어떻게 표현할까 고민하게 되는 부분이 끌렸다”고 말했다.

최진혁은 나나의 연기에 대해 “생각보다 너무 잘한다. 특유의 진중한 톤이 있어서 놀랐다”며 “생각보다 연기를 너무 잘해서 나 역시 자극을 받았다. 그리고 되게 밝다. 밝은 에너지가 우리 드라마에 필요한데 그런 역할을 충분히 잘해주고 있다”고 칭찬했다.

‘저스티스’는 복수를 위해 악마와 거래한 타락한 변호사 이태경(최진혁)과 가족을 위해 스스로 악이 된 남자 송우용(손현주)이 여배우 연쇄 실종 사건의 한가운데서 부딪히며 대한민국 VVIP들의 숨겨진 뒷모습을 파헤치는 소셜스릴러다. 지난 2017년 인기를 끌었던 장호 작가의 동명의 웹소설을 원작으로 한다. 17일 오후 10시 첫 방송된다.

이채윤 기자 chaeyoon_2@viewers.co.kr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