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입사관 구해령’ 신세경 “차은우와 호흡...외적인 욕심 내려놓았다”
‘신입사관 구해령’ 신세경 “차은우와 호흡...외적인 욕심 내려놓았다”
  • 김진선 기자
  • 승인 2019.07.17 15: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이현지 기자
사진=이현지 기자

배우 신세경이 차은우와의 호흡을 언급했다.

17일 오후 서울 마포구 상암동 MBC 골든마우스홀에서 MBC 새 수목드라마 ‘신입사관 구해령’ 제작발표회가 열려 강일수 감독, 신세경, 차은우, 박기웅, 이지훈, 박지현이 자리했다.

신세경은 차은우와 연기한 것이 대해 “친한 친구가 차은우와 전작을 찍어서 이미 많은 얘기를 들었다. 외적인 욕심을 내려놓게 되더라. 마음이 더 편하다”라며 “드라마를 통해 보실 수 있는 게, 외적인 합 말고도 많다. 캐릭터 호흡을 맞추기 위해 심기일전하고 있다”라고 덧붙였다.

‘조선시대에 여사(女史)제도가 정착되었다면?’이라는 발칙한 가정에서 시작한 ‘신입사관 구해령’은 조선의 첫 여사관 구해령과 도원대군 이림(차은우 분)의 로맨스 극이다. 오늘(17일) 오후 첫 방송 된다.

 

김진선 기자 wlrntkfkd@viewers.co.kr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