네이처 로하 “저희 더 예뻐지려고 노력했어요”
네이처 로하 “저희 더 예뻐지려고 노력했어요”
  • 함상범 기자
  • 승인 2019.07.10 17:4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제공=n.CH엔터테인먼트
사진제공=n.CH엔터테인먼트

걸그룹 네이처가 신곡 ‘내가 좀 예뻐’(I’m So Pretty)를 소화하기 위해 더 예뻐지려고 노력했다고 밝혔다.

10일 오후 4시 서울 강남구 소재 일지아트홀에서 열린 걸그룹 네이처(오로라, 새봄, 루, 채빈, 하루, 로하, 유채, 선샤인)의 첫 번째 미니앨범 ‘아임 소 프리티(I’m So Pretty)’ 쇼케이스가 방송인 이승윤의 사회로 진행됐다.

네이처의 타이틀곡 ‘내가 좀 예뻐’는 남들은 여우라 말하지만 예쁘고 매력이 넘쳐서 그러는 거라 말하는 자신감 있는 소녀의 모습을 위트 있고 재치 있게 풀어낸 가사가 인상적이다. 어린 소녀들의 발칙한 끼와 미모가 바탕이 됐을 때 더 잘 소화가 될 곡이다.

이에 로하는 “첫 미니앨범이다 보니 많이 떨리면서 설렜다”며 “이 곡은 예뻐보여야 하는 곡이라 더 예뻐보이자는 말 많이 하면서, 팀워크 다지는 시간을 가졌다. 연습량도 많이 늘리고, 서로의 외모의 발전을 위해 피드백을 많이 했다”고 말했다.

네이처의 타이틀곡 ‘내가 좀 예뻐’는 새침하고 짓궂게 놀리는 듯한 멜로디와 다양한 색깔의 구성을 오가는 빠른 리듬의 업템포 댄스팝이다.

한편 네이처의 첫번째 미니앨범 ‘I’m So Pretty’ 전곡은 10일 정오 전 음원사이트를 통해 발매됐다.

함상범 기자 intellybeast@viewers.co.kr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