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유선, 故 전미선 빈자리 채울까…“‘녹두전’ 출연 긍정 검토중”
윤유선, 故 전미선 빈자리 채울까…“‘녹두전’ 출연 긍정 검토중”
  • 이채윤 기자
  • 승인 2019.07.05 11: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뷰어스 DB
사진=뷰어스 DB

배우 윤유선이 故(고) 전미선의 후임으로 ‘녹두전’ 합류를 검토 중이다.

5일 KBS2 새 드라마 ‘조선로코-녹두전’(이하 ‘녹두전’) 관계자는 “윤유선이 故 전미선 후임으로 출연하는 것을 긍정적으로 검토하고 있다”고 밝혔다.

윤유선이 출연을 확정하면 기방의 행수인 천행수 역을 맡게 된다.

‘녹두전’은 미스터리한 과부촌에 여장을 하고 잠입한 전녹두와 기생이 되기 싫은 반전 있는 처자 동동주의 발칙하고 유쾌한 조선판 로맨틱 코미디 드라마다. 오는 9월 방송 예정이다.

이채윤 기자 chaeyoon_2@viewers.co.kr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