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방서 실내라도 시원하길"…KCC, 소방관 돕는 '쿨루프 캠페인' 펼쳐
"소방서 실내라도 시원하길"…KCC, 소방관 돕는 '쿨루프 캠페인' 펼쳐
  • 문다영 기자
  • 승인 2019.07.02 13: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KCC
사진=KCC

KCC가 소방관들이 노고에 감사하는 마음으로 소방서 환경개선에 나섰다.

KCC 는 지난 1일 사단법인 한국미래환경협회와 함께 서초소방서 우면119안전센터와 서초119안전센터를 찾아 건물 옥상에서 쿨루프 캠페인을 실시했다고 밝혔다. 여름철 폭염 속에서도 화마와 싸우는 소방대원들을 위해 좀더 쾌적한 환경에서 생활할 수 있도록 소방서 쿨루프를 조성하기로 결정한 것이다.
 
이 행사에는 자원봉사에 나선 KCC 임직원과 유찬선 한국미래환경협회 협회장을 비롯해 한국미래환경협회 홍보대사 유영미 SBS아나운서, KCC 페인트 광고 모델을 맡고 있는 배우 정지윤 씨도 참석해 사회공헌의 의의를 더했다.

쿨루프 캠페인은 건물의 지붕에 차열 페인트를 도장함으로써 지붕을 시원하게 만들어 주는 활동이다. 태양복사열을 반사함으로써 건축물 내·외부 온도 상승을 억제하고 열이 내부로 들어오는 것을 차단하는 원리다. 별도의 큰 공사 없이 페인트만 칠하면 되기 때문에 비교적 간단하게 건물의 온도를 낮추는 데 매우 효과적으로 알려진다. 장기적으로 도시 열섬현상 완화는 물론 온실가스 감축으로 대기질 개선까지 가능한 대안으로 꼽히고 있기도 하다.

이번 KCC의 소방서 환경개선 활동과 관련, 서초소방서는 "온도가 1000℃를 웃도는 화재 현장에서 진압을 무사히 마치고 돌아오면 이미 녹초가 돼버린 대원들에게는 휴식이 무엇보다 중요한데, KCC 의 차열 페인트 덕분에 쾌적한 실내 환경을 마련하고 에너지 절약도 할 수 있게 돼 감사하다"고 밝혔다.
 
KCC 는 이번 쿨루프 캠페인에 고기능성 차열 페인트 ‘스포탄상도(에너지)’ 제품을 지원하고, 도색 작업도 함께 진행했다.  스포탄상도(에너지)는 일반 페인트 대비 실내 온도를 최대 5℃ 가량 내려주는 효과가 있다. 태양광 적외선을 페인트가 큰 폭으로 반사시켜 지붕이 직접 받는 열기 축적을 줄여주는 것이다. 이는 여름철 뜨거운 햇볕으로 인한 건물 내부로의 열 전달을 막고, 실내 냉방에 드는 에너지를 평균 20% 정도 절감할 수 있어 온실가스 배출량도 크게 줄일 수 있다. 
 

KCC 측은 "시민을 위해 기꺼이 화재 현장으로 뛰어드는 소방관들의 노고에 감사드린다"면서 "소방대원들의 사투와 노고에 비하면 미약하지만 이번 쿨루프 캠페인을 통해 대원들이 최상의 컨디션을 유지하는 데 도움을 줄 수 있어 큰 보람을 느낀다"고 밝혔다. 앞으로 지역사회 공동시설 및 소외계층 시설을 대상으로 쿨루프 캠페인을 더욱 확대해 나갈 계획이라고도 전했다.
 


문다영 기자 dymoon@viewers.co.kr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