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송 스토리] ‘최고의한방’ 김수미·탁재훈·이상민·장동민...母子로 뭉친다
[방송 스토리] ‘최고의한방’ 김수미·탁재훈·이상민·장동민...母子로 뭉친다
  • 김진선 기자
  • 승인 2019.07.02 10: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MBN
사진=MBN

16일 방송되는 MBN 새 예능프로그램 ‘최고의 한방’은 엄마 김수미와 세 아들 탁재훈, 이상민, 장동민이 버킷리스트를 실천해가는 내용을 담는다. 이들은 ‘내일 죽어도 한이 없는 인생 살기 프로젝트’를 펼친다.  

MBN에 따르면 탁재훈과 이상민, 장동민은 김수미의 살벌한 인생 수업을 통해 깨우침을 얻으면서 점차 성장할 것으로 보인다.

입은 거칠지만 따뜻함을 전하는 김수미는, 인생에 대한 현실적인 조언을 펼칠 예정이다. 세 아들을 책임지게 되면서, 그 어느 때보다 진지한 인생의 공감대와 현실적인 깨우침을 선사한다.

타고난 재치와 순발력을 탑재한 첫째 아들 탁재훈, 김수미의 말을 잘 듣는 모범적인 둘째 아들 이상민의 아웅다웅 거리는 모습도 포인트다. 다정함을 겸비한 막내 장동민의 활약도 기대를 높인다.  

‘최고의 한방’은 16일 오후 10시 50분 첫 방송된다. 

김진선 기자 wlrntkfkd@viewers.co.kr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