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엑시트’ 임윤아 “조정석 최고의 파트너, 아이디어가 엄청나”
‘엑시트’ 임윤아 “조정석 최고의 파트너, 아이디어가 엄청나”
  • 장수정 기자
  • 승인 2019.06.27 14: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이현지 기자
사진=이현지 기자

영화 ‘엑시트’의 임윤아가 조정석에게 배운 점을 밝혔다.

27일 오전 서울 압구정CGV에서 열린 ‘엑시트’ 제작보고회에는 배우 조정석, 임윤아와 이상근 감독이 참석했다.

‘엑시트’는 청년 백수 용남(조정석 분)과 대학 동아리 후배 의주(임윤아 분)가 원인 모를 유독가스로 뒤덮인 도심을 탈출해야 하는 비상 상황을 그린 재난 영화다.

임윤아는 앞서 한 예능프로그램에 출연해 최고의 상대 배우로 조정석을 꼽은 바 있다. 임윤아는 이 발언에 대해 “현장에서 도움을 정말 많이 받았다. 주변에서 칭찬을 정말 많이 하시는데 듣던 대로였다”고 했다.

특히 “표현법에 대한 아이디어가 정말 많으시다. 현장에서 그런 걸 가장 크게 느꼈다”고 칭찬을 덧붙였다.

조정석은 임윤아에 대해 “이 영화를 준비하면서 체력적인 것도 준비를 했다. 실제로 벽을 타는 장면들도 꽤 많았기 때문이다”라고 운을 떼며 “근데 촬영을 하면서 임윤아에게 정말 놀랐다. 체력적으로 나보다 뛰어나고 빠르기도 더 빨랐다. 시간이 지날수록 서로 지치고 힘들기도 했지만 서로 응원을 했다”고 했다. 

‘엑시트’는 7월 31일 개봉한다.

장수정 기자 jsj8580@viewers.co.kr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