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내의 맛’ 측 “‘일베용어 전라디언...자막 방송 사과”
‘아내의 맛’ 측 “‘일베용어 전라디언...자막 방송 사과”
  • 김진선 기자
  • 승인 2019.06.26 11:4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아내의 맛 방송 캡처
사진=아내의 맛 방송 캡처

26일 TV조선 ’아내의 맛‘ 측이 일베 용어 전라디언을 방송 자막으로 사용한 것에 대해 사과했다.

‘아내의 맛’ 측은 “25일 방송에 일베용어인 전라디언이란 자막이 방송됐습니다. 제작팀은 이 용어가 일배사이트에서 시용되는 용어로 인지하지 못한 점을 사과드립니다”라고 전했다.

이어 “앞으로 더 신중하고 주의 깊게 방송을 살피겠습니다”고 사과했다.

25일 ‘아내의 맛’에는 트로트 가수 송가인이 고향 진도를 찾아 가족을 만나는 장면이 그려졌다. 이 과정에서 송가인의 아버지를 전라디언이라고 소개해 논란을 일었다.

김진선 기자 wlrntkfkd@viewers.co.kr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