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장에서]“오로지 취향으로 썸을?”이수근X소유X김희철...‘썸바이벌 1+1’
[현장에서]“오로지 취향으로 썸을?”이수근X소유X김희철...‘썸바이벌 1+1’
  • 김진선 기자
  • 승인 2019.06.25 13: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KBS
사진=KBS

 

외모나 스펙이 아닌 오로지 ‘취향’을 통해 썸을 타는 신개념 프로그램 ‘썸바이벌 1+1’이 시청자들을 찾는다.

25일 오전 서울 마포구 KBS 미디어홀에서 KBS2 새 예능프로그램 ‘썸바이벌 1+1-취행대로 산다’(이하 ‘썸바이벌 1+1’ 제작발표회가 열려 강승연 연출, MC 이수근, 김희철, 소유가 자리했다. 피오는 스케줄 상 참석하지 못했다.

‘썸바이벌 1+1’은 외모나 스펙이 아닌 오직 취향으로 썸을 타는 차별화된 프로그램이다.

강승연 연출은 “직접 썸을 타는 기분으로 방송을 봐주시면 재밌을 거 같다. 결혼한 분들도 연애 시절을 떠올리며 방송을 봐달라”라고 말했다.

강 연출은 네 MC를 캐스팅 한 이유에 대해 “좋아하는 분들 위주로 섭외를 했다, 이수근은 예능 장인, 김희철은 예능 천재라고 하지 않나. 연예인이 아닌 분들이 출연하다 보니 두 분을 생각했다”라며 “소유 역시 없어서는 안 되는 존재”라고 설명했다.

사진=KBS
사진=KBS

 

이어 “한 명의 MC는 결정 못 하고 있었는데 1회 때 게스트로 섭외한 피오가 촬영하는 모습을 보고 바로 그 자리에서 MC로 캐스팅했다”라며 “우리가 찾던 썸 매니저”라고 만족을 나타냈다,

연출이 그 자리에서 바로 MC로 결정한 피오의 매력은 무엇일까. 이에 대해 이수근은 “피오는 웃음이 많고 잘 스며드는 친구”라며 “다른 방송을 통해 관심을 많이 받았던 분이라 기대가 높다”라고 칭찬을 아끼지 않았다. 김희철은 이에 “호감이 피오의 가장 큰 장점”이라고 덧붙였다.

MC 세 명은 모두 ‘썸바이벌 1+1’출연에 고민이 없다고 밝혔다. 이수근은 “KBS로 돌아와 친정에 온 느낌이다”라며 “정말 마트에 놀러 온 것처럼 편안한 마음으로 임했다”라고 털어놨다.

소유는 ”프로그램 취지를 들었을 때 좋더라. 외모나 스펙이 아니라 오로지 취향을 통해 썸을 탄다는 내용이 마음에 들었다“라고 출연을 결정한 이유를 밝혔다. 이어 그는 ”마트는 로망이 있지 않나, 결혼해서 같이 장보로 그런 곳인데 그런 곳에서 썸을 탄다면 재밌을 거 같더라“라고 덧붙였다.

김희철은 “프로그램을 선택할 때 시나리오를 보지 않는다. 쓸모없는 사람이 없는 것처럼 어느 방송에 출연해도 내가 맡을 수 있는 역할은 있을 거 같다”라며 “평소 장난도 많이 치는데 이수근을 존경한다. 콩트 등 보고 배우는 게 많은데 이수근이 출연한다는 소식에 나도 출연하겠다고 했다”라고 이수근을 향한 남다른 애정을 드러냈다.

특이하게 마트에서 방송이 진행되는 점에 대해 이수근은 ”현실상 명품관 같은 곳이 있어 백화점은 힘들었고, 현실에서 가능한 썸을 나타내고 싶어 마트로 정했다“라며 ”내가 저런 사람과 썸을 탈수 있을까라고 생각만 하다가 같은 라면을 골라서, 같은 음료수를 골라서 오늘 하루 썸을 탈 수 있는 것이다. 취향이 너무 중요한 거 같다“라고 설명했다.

연예인이 아닌 사람들이 출연하는 프로그램인 만큼 신청받은 방법도 공개됐다.

강 연출은 이에 대해 “블로그 등을 통해 신청을 받고 소개를 받기도 했다. 연예인 하고 싶은 분이나 연영과 분들이 신청을 많이 해줬다”라고 말했다. 특히 ‘취향’에 맞추다 보니, 첫 방송 때는 동성 커플이 많았다고 덧붙였다.

이수근은 ”김희철처럼 잘 생긴 사람이 계속 인기가 있다. 게임을 좋아하거나 그런 남자분들을 향한 여성 분들의 마음이 바뀌더라“라며 ”1회 때 남남 커플이 많다“라고 전해 웃음을 자아냈다.

‘썸바이벌 1+1’은 26일 오후 11시 10분에 첫 방송된다.

김진선 기자 wlrntkfkd@viewers.co.kr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