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하 “매니저, 신곡 ‘스내핑’ 듣고 내 목소리부터 걱정”
청하 “매니저, 신곡 ‘스내핑’ 듣고 내 목소리부터 걱정”
  • 이채윤 기자
  • 승인 2019.06.24 16:4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제공=MNH엔터테인먼트
사진제공=MNH엔터테인먼트

가수 청하가 신곡 ‘스내핑’이 나온 후 매니저의 걱정이 앞섰다고 밝혔다.

24일 오후 서울 마포구 서강대학교 메리홀에서 청하의 네 번째 미니앨범 ‘플러리싱(Flourishing)’ 발매 기념 쇼케이스가 열렸다.

이날 청하는 타이틀곡 ‘스내핑’ 처음 나왔을 때 주변 반응에 대해 “댄서 분들은 이전에 나온 곡들도 좋았지만 지금 곡이 가장 좋다는 반응이 많았다”고 말했다.

이어 “매니저는 역시 매니저라서 그런지 처음 노래 듣고 음이 너무 높아서 내가 목이 상하면 어떡하나 걱정하더라. 그래도 나머지 스태프 분들과 으쌰으쌰 준비했다”고 말하며 웃었다.

청하의 네 번째 미니앨범 ‘플러리싱’은 변화와 성장에 대해 담았으며 타이틀 곡은 ‘스내핑’이다. 이별 후 지친 마음을 떨치며 새로운 아침을 맞이한다는 내용이 담겼다.

‘스내핑’은 이날 오후 6시 온라인 음원사이트를 통해 공개된다.

이채윤 기자 chaeyoon_2@viewers.co.kr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