싸이, YG 성접대 의혹 참고인 조사 받았다
싸이, YG 성접대 의혹 참고인 조사 받았다
  • 이채윤 기자
  • 승인 2019.06.24 13: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제공=피네이션
사진제공=피네이션

가수 싸이가 전 YG엔터테인먼트 대표 양현석의 성접대 의혹과 관련해 경찰 조사를 받았다.

24일 서울지방경찰청 광역수사대는 지난 16일 싸이를 참고인 신분으로 불러 양 전 대표의 성 접대 의혹과 관련해 9시간 가량 조사를 진행했다고 밝혔다.

앞서 MBC 탐사보도 프로그램 ‘스트레이트’는 양현석 전 대표의 성접대 의혹을 보도하며 서울의 한 고급식당에서 재력가들을 접대하는 자리에 한류 가수가 있었다고 전했다.

이에 싸이가 지목되자 그는 “자리에 동석한 것은 사실이나 양 전 대표와 함께 먼저 자리를 떴다”며 접대 연루설에 대해 해명했다.

양 전 대표 또한 “성접대 의혹은 사실 무근이다. 클럽에는 지인의 초대로 갔고 식사비도 내가 낸 것이 아니다. 성접대가 이어졌는지 전혀 아는 바 없다”고 부인했다.

 

이채윤 기자 chaeyoon_2@viewers.co.kr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