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자철, 아디다스와 축구 꿈나무에 전한 희망
구자철, 아디다스와 축구 꿈나무에 전한 희망
  • 문다영 기자
  • 승인 2019.06.24 12:5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아디다스코리아
사진=아디다스코리아

축구선수 구자철이 아디다스코리아와 사회공헌 프로젝트로 축구 꿈나무들에 희망을 전했다.

구자철은 지난 23일, 아디다스코리아와 함께 한 사회공헌 프로젝트 '2019 아디다스 마이드림 FC' 축구 클래스를 성황리에 마쳤다. '아디다스 마이드림FC'는 전문적인 스포츠 교육을 받기 힘든 지역 아동에게 무상으로 스포츠 교육을 제공하는 프로그램이다. 아디다스 축구 클래스는 2013년부터 시작해 7년째 진행되고 있다. 무엇보다 이번 행사에서는 국가 대표팀뿐만 아니라 분데스리가FC에서도 큰 활약을 펼쳐온 구자철이 함께해 아이들이 축구에 대한 관심을 높이고, 꿈을 펼쳐 나갈 수 있도록 멘토 역할을 했다.

5개 학교에서 온 초등학생 170명은 슈팅과 드리블, 패스 등 다양한 축구 실전 스킬을 배우는 기회를 얻었다. 구자철은 드림골 챌린지 이벤트에 도전, 총 1000만원 장학금을 기부했다. 드림골 챌린지는 각 학교 대표와 임직원 대표가 함께 패널티킥을 성공하면 장학금을 기부하는 프로젝트다. 또한 구자철은 추첨을 통해 참여 아동들에게 사인볼을 증정하고, 함께 사진을 찍는 등 추억을 쌓기도 했다.

구자철은 "스포츠를 통해 아이들에게 꿈과 희망을 주는 아디다스 취지에 공감해 참여하게 됐다. 학생들에게 좋은 추억이 됐으면 한다"면서 "뜻 깊은 사회공헌사업을 꾸준히 이어가는 아디다스 코리아에게도, 스포츠를 통해 새로운 자신을 만들어가는 아이들에게도 모두 응원을 보내고 싶다"고 밝혔다. 

아디다스코리아 사장 에드워드 닉슨은 "바쁜 와중에 수업에 참여해 학생들을 지도하는 구자철 선수와 함께 해 기쁘다"고 밝혔다.
 

문다영 기자 dymoon@viewers.co.kr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