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상이몽2’ 김동욱 PD “추자현 우효광, 100회 특집 녹화 중 눈물 바다…아들 최초 공개”
‘동상이몽2’ 김동욱 PD “추자현 우효광, 100회 특집 녹화 중 눈물 바다…아들 최초 공개”
  • 이채윤 기자
  • 승인 2019.06.18 16: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제공=SBS
사진제공=SBS

‘동상이몽2’ 김동욱 PD가 100회 특집 녹화에 대해 언급했다. 

18일 오후 서울 마포구에 위치한 한 카페에서 SBS 예능프로그램 ‘동상이몽2-너는 내 운명’(이하 ‘동상이몽2’) 100회 기념 기자간담회가 열린 가운데 최영인 예능 부본부장, 김동욱 PD가 참석했다.

24일 100회를 맞는 '동상이몽2'는 많은 시청자가 다시 보고 싶어 했던 추자현 우효광 부부의 근황과 함께, 최근 열렸던 두 사람의 결혼식 현장을 공개할 예정이다.

김동욱 PD는 “지난주 일요일에 녹화를 마쳤다. 스튜디오에서 VCR이 뜨자마자 예전 기억이 많이 나서 녹화 현장이 울음바다가 됐다”며 “두 분이 동상이몽으로 시작해서 많은 대중에게 사랑을 받아서 우리한테는 시그니처 같은 존재라서 감정 이입이 됐다. 녹화가 훈훈하게 마무리 돼서 많은 이야기를 담을 수 있을 것 같다”고 말했다.

이어 “돌잔치 외에도 아들 바다 얼굴이 처음으로 공개한다. 추자현 우효광 부부가 바다가 처음 태어났을 때의 모습이 담긴 것을 주셔서 방송으로 잘 녹여냈다. 그런 것들이 시청자들에게 기대가 되지 않을까 싶다”고 덧붙였다.

이채윤 기자 chaeyoon_2@viewers.co.kr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