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상이몽2’ PD “최불암‧김민자 부부, 섭외 쉽지 않았지만 안현모 공이 컸다“
‘동상이몽2’ PD “최불암‧김민자 부부, 섭외 쉽지 않았지만 안현모 공이 컸다“
  • 이채윤 기자
  • 승인 2019.06.18 16: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제공=SBS
사진제공=SBS

‘동상이몽2’ 김동욱 PD가 최불암 김민자 부부의 섭외 비하인드 스토리를 밝혔다.

18일 오후 서울 마포구에 위치한 한 카페에서 SBS 예능프로그램 ‘동상이몽2-너는 내 운명’(이하 ‘동상이몽2’) 100회 기념 기자간담회가 열린 가운데 최영인 예능 부본부장, 김동욱 PD가 참석했다.

지난 17일 방송된 ‘동상이몽2’에서는 최불암과 김민자가 출연해 라이머 안현모 부부와 만나는 모습이 그려졌다. 김동욱 PD는 최불암 부부의 섭외 비화에 대해 “사실 섭외는 쉽지 않았다. 남편의 꿈을 실현시켜주고자 하는 안현모의 공이 컸다”고 말문을 열었다.

이어 “최영인 국장이 최불암 선생님에게 부탁하고 몇 번 찾아가기도 했다. 또 김민자 선생님까지는 섭외한 것은 아니었지만 현장에서 흔쾌히 응해주셔서 자연스럽게 섭외해서 좋은 내용을 담을 수 있었다”고 설명했다.

최영인 예능 부본부장은 “또 최불암 선생님과 김민자 선생님께서 안현모를 좋아했다. 평소에 호감이 있는데다가 라이머가 하도 이야기하지 않았나. 그래서 선생님도 궁금해 하시다가 부탁드렸더니 ‘만나볼까?’ 하셨다. 우리 입장에서는 섭외하려고 노력한 것도 있지만 횡재한 것도 있다”고 덧붙였다.

‘동상이몽2’는 24일 100회 기념 특집을 방송한다.

이채윤 기자 chaeyoon_2@viewers.co.kr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