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수현 父’ 김충훈, 신곡 ‘나이가 든다는 게 화가나’로 컴백
‘김수현 父’ 김충훈, 신곡 ‘나이가 든다는 게 화가나’로 컴백
  • 유명준 기자
  • 승인 2019.06.13 11: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제공=몬 엔터테인먼트
사진제공=몬 엔터테인먼트

 

가수 김충훈이 13일 정오, 신곡 ‘나이가 든다는 게 화가나’를 발매한다.

김충훈 소속사 몬 엔터테인먼트는 “이번 앨범에는 세월의 흐름이 지나갈수록 마음과 열정은 그대로이지만 나이가 들어가는 상황에 대한 아쉬운 마음을, 김충훈의 담담한 목소리와 서정적 멜로디로 담은 타이틀곡 ‘나이가 든다는 게 화가나’와 늘어가는 나이와 상처, 배신에 굴하지 않고 새롭게 도전하겠다는 각오를 경쾌하게 담아낸 ‘세상속으로’ 등 총 2곡이 담겼다. 두 곡 모두 가수 진시몬이 작사에 참여했고 작곡가 이동철이 작곡과 편곡, 기타 연주에 참여했다”고 설명했다.

김충훈은 록밴드 세븐돌핀스의 리드 보컬 출신의 가수로, 배우 김수현의 아버지다. 최근에는 연예인 축구단 회오리 단장 및 사천시 홍보대사 등을 맡고 있다.

유명준 기자 neocross@viewers.co.kr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