체코 흑맥주 코젤다크, 2019 호주 세계 맥주 품평회서 ‘골드 메달’ 수상
체코 흑맥주 코젤다크, 2019 호주 세계 맥주 품평회서 ‘골드 메달’ 수상
  • 곽민구 기자
  • 승인 2019.06.10 16: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코젤다크 제공)
(사진=코젤다크 제공)

체코 흑맥주 코젤다크(Kozel Dark)가 세계 최고의 권위를 자랑하는 ‘호주 세계 맥주 품평회(AIBA)’에서 흑맥주 부문 골드 메달의 영예를 안았다.

호주 세계 맥주 품평회(AIBA)는 27년의 역사를 가진 세계 최대의 권위있는 맥주 대회다. AIBA에서는 다양한 산업 분야의 전문가들로 구성된 심사위원이 엄격하고 까다로운 심사 과정을 거쳐 최고의 맥주를 가린다. 올해 AIBA에는 400개 이상의 양조장에서 약 2600개의 맥주 제품을 출품됐다.

코젤다크는 전 세계 흑맥주들과 치열한 경쟁을 통해 맛과 풍미, 스타일 등의 평가 항목에서 최고점을 받으며 골드 메달을 수상했다. AIBA 심사위원들은 특히 코젤다크의 깊은 풍미와 맛을 특히 칭찬하며 “잘 만든 좋은 맥주”라고 평가했다.

코젤다크는 다크한 맥주 컬러 때문에 무겁고 리치해 보이지만, 예상치 못한 라거의 청량감을 담은 맥주로 누구나 편하게 즐길 수 있다. AIBA 심사위원들을 포함한 전 세계의 맥주 애호가들은 기존 흑맥주의 깊은 풍미에 놀라운 청량감과 목넘김을 더한 코젤다크의 맛에 감탄했다.

코젤다크 관계자는 “이번 수상은 그동안 최상의 천연 재료와 전통적인 체코 양조 기술을 지켜온 노력의 결과라고 생각하며, 권위있는 국제 맥주 품평회를 통해 세계 무대에서 다시 한번 품질을 인정받은 점을 기쁘게 생각한다”고 소감을 전했다.

곽민구 기자 mti2000@naver.com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