키이스트→SM주주 된 배용준, 성북동 ‘대저택’...의도치 않게 탄 방송
키이스트→SM주주 된 배용준, 성북동 ‘대저택’...의도치 않게 탄 방송
  • 김현 기자
  • 승인 2019.04.15 10: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JTBC '한끼줍쇼' 방송캡처
사진=JTBC '한끼줍쇼' 방송캡처

[뷰어스=김현 기자] 키이스트의 주가가 급등하면서 자연스럽게 배용준에게도 시선이 쏠리고 있다.

15일 오전 9시43분 현재 키이스트는 전 거래일 대비 315원(9.25%) 오른 3720원에 거래되고 있다. 이는 방탄소년단의 음원 공개에 따른 변화로 짐작된다.

키이스트의 주가가 올라갈수록 배용준에 대한 관심도 높아졌다. 한류스타 배용준은 배우 중심의 기획사 키이스트를 설립해 승승장구했다. 또 키이스트에서 만난 배우 박수진과 결혼해 아빠가 됐다.

외모와 부, 인기를 겸비한 배용준 박수진 부부의 일거수일투족은 국내외에서 큰 화제가 됐다. 방송에서 우연히 공개된 배용준 부부의 대저택도 그중 하나.

JTBC 예능프로그램 ‘한끼줍쇼’에는 배우 유이와 임수향이 게스트로 출연해 서울 성북구 성북동을 찾았다.

이날 출연진은 유난히도 높은 담장을 가진 2층 저택에 멈춰 섰다. 이경규는 벨을 누르려다 대문 앞에 붙은 특이한 문구를 발견했다. ‘용무가 있으신 분은 아래 연락처로 연락 부탁드립니다. 000과장’ 출연진은 “이 집은 안되겠다”며 포기하고 다른 집으로 향했다.

알고 보니 이 집은 배용준 박수진 부부의 자택이었던 것. 녹화 당시에는 알지 못했지만 방송 이후 몇몇 시청자들이 알아채면서 화제가 됐다.

앞서 2015년 두 사람의 결혼 당시 SBS '한밤의 TV연예’에서 한 공인중개사는 “지층 절반은 주차장으로 돼 있고 절반은 다용도 공간으로 돼있다. 그 정도면 영화관, 당구장, 골프 연습장도 있을 수 있다”라고 말했다.

김현 기자 viewerscokr@gmail.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