황하나, 연예인 발언의 파장...제2의 피해자 우려도 “나 지금 떨고 있니?”
황하나, 연예인 발언의 파장...제2의 피해자 우려도 “나 지금 떨고 있니?”
  • 김현 기자
  • 승인 2019.04.09 11: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YTN뉴스캡처
사진=YTN뉴스캡처

[뷰어스=김현 기자] 황하나가 지목한 연예인 지인의 실체가 곧 밝혀질 것으로 보인다.

9일 경찰은 황하나가 마약 혐의 관련 진술에서 지목한 연예인 지인에 대한 본격 수사에 나선다. 황하나는 자신의 의도와 달리 연예인 지인의 강한 권유에 마약에 손을 댔다고 진술했다.

네티즌도 그가 언급한 연예인 지인에 관심을 두고 있다. 실제로 황하나라고 하면 ‘인맥부자’라는 별명이 따라붙을 정도였다. 스스로 SNS를 통해 자신의 주변인들을 드러내고 자랑하기를 일삼았다.

때문에 황하나의 연예인 발언을 두고 의심을 받는 이들도 다수다. 네티즌은 황하나와 관계를 유지해오던 스타들을 상대로 의심이 눈초리를 보내고 있는 상황이다.

현재까지 그 실체가 경찰 수사에서 밝혀지지 않은 가운데, 섣부른 추측으로 인한 제2의 피해자가 발생할 우려도 높아지고 있다.

김현 기자 viewerscokr@gmail.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