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버트 할리, 믿고 따른 선배→배신감으로...아내에겐 어떤 남편이었나
로버트 할리, 믿고 따른 선배→배신감으로...아내에겐 어떤 남편이었나
  • 김현 기자
  • 승인 2019.04.09 10: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로버트 할리 SNS
사진=로버트 할리 SNS

[뷰어스=김현 기자] 로버트 할리가 후배 개그맨들의 배신감을 사고 있다.

로버트 할리는 9일 마약 혐의로 긴급 체포됐다. 그간 푸근한 인상과 유쾌한 입담으로 대중의 이목을 끌었던 로버트 할리의 충격적인 근황이다.

로버트 할리는 대중에게는 물론 후배 개그맨들에게도 귀감이 되는 선배였다. CF 속 유행어로 인기를 끈 이후 꾸준히 시청자들을 찾으면서 자신의 길을 걸어왔던 터다.

하지만 이번 로버트 할리의 소식은 그에게 믿음을 가지고 있던 이들에게 말하지 못할 배신감을 줬다. 또 그를 믿고 따랐던 후배들에게도 큰 실망감을 안겼을 것으로 보인다.

그러면서 로버트 할리의 평상시 모습도 주목을 받았는데, 그의 아내는 한 방송에서 “사람들은 남편이 다정하고 매너 좋은 사람이라고 알고 있지만 완전히 반대”라며 “굉장히 욱하는 성격이고 아내인 나에게 늘 집이 떠나가라 소리를 지른다”고 폭로했다.

그는 아내에게 언성을 높이며 잔소리하는 로버트 할리의 모습이 담긴 영상을 증거로 제출해 이목을 집중시켰다.

김현 기자 viewerscokr@gmail.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