류준열, 미친 흥행 타율…‘돈’ 손익분기점 돌파
류준열, 미친 흥행 타율…‘돈’ 손익분기점 돌파
  • 남우정 기자
  • 승인 2019.03.28 15: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뷰어스=남우정 기자] 배우 류준열 출연한 ‘돈’이 손익분기점을 넘겼다. 

28일 영화 ‘돈’이 오전 10시 기준으로 200만 35명을 돌파 하며 손익 분기점을 넘겼다. 

류준열은 영화 ‘돈’의 총 67회차 촬영 중 60회차에 출연해, 드라마틱하고 입체적인 캐릭터를 구축해 냈다. 극 초반에는 평범하고 어수룩한 사회 초년생의 모습을 맛깔나게 그려내며 관객들의 공감을 불러일으키다 극 후반 위험한 거래에 휘말리며 걷잡을 수 없이 갈등의 소용돌이에 빠지는 캐릭터를 밀도감 있게 그려냈다 탄탄한 연기력으로 캐릭터의 결을 디테일하게 살려낸 것은 물론, 속도감 있게 전개되는 인물의 감정변화를 세밀한 연기로 표현하며 관객의 시선을 사로잡았다.  

데뷔 이래, 꾸준히 높은 흥행 타율을 기록하고 있는 배우 류준열은 '더킹', '택시운전사', '리틀포레스트', '독전'에 이어 영화 '돈'을 통해 손익분기점이 넘는 흥행을 기록하며 충무로의 믿고보는 배우로 자리매김 했다. 

개봉 2주 차에 가뿐히 누적 관객 수 200만명을 돌파한 영화 ‘돈’은 부자가 되고 싶었던 신입 주식 브로커 조일현(류준열)이 베일에 싸인 번호표(유지태)를 만나게 된 후, 엄청난 거액을 건 작전에 휘말리게 되는 이야기를 그린 작품이다. 류준열, 유지태, 조우진, 김재영, 원진아 등이 출연한 영화 ‘부당거래(2010)’, ‘베를린(2012)’ 조감독을 거친 박누리의 감독 데뷔작이다.

햔편,류준열은 JTBC 예능 ‘트레블러’에 출연 중이며, 연내 영화 ‘전투’의 개봉을 앞두고 있다. 

남우정 기자 ujungnam@naver.com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