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C 팬시점’ 체리블렛, 생애 첫 노량진 수산시장 방문
‘FNC 팬시점’ 체리블렛, 생애 첫 노량진 수산시장 방문
  • 이소희 기자
  • 승인 2019.03.27 11: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FNC엔터테인먼트 제공)
(사진=FNC엔터테인먼트 제공)

[뷰어스=이소희 기자] 그룹 체리블렛이 생애 첫 노량진 수산시장 투어에 나선다.

27일 공개되는 웹예능 'FNC 팬시점‘의 네 번째 콘텐츠는 체리블렛 외국인 멤버들(코코로, 레미, 린린, 메이)과 보라가 함께하는 ’체리블렛, 어서와 보라 투어는 처음이지?‘로 꾸며진다. 한국 생활이 익숙하지 않은 외국인 멤버들은 두 개의 핫 플레이스를 직접 찾아가 즐기고 경험해보는 ’리얼 서울투어 리뷰‘ 콘텐츠다.

해당 방송분 촬영에서 체리블렛 멤버들은 외국인들이 가장 가고 싶어 하는 곳으로 꼽히는 노량진 수산시장을 찾았다. 목적지가 어딘지 모르고 왔던 멤버들은 투어 가이드 보라를 따라 수산시장을 누볐고, 살아 숨 쉬는 해산물을 보고 호기심 가득한 눈빛을 숨기지 못했다.

특히 레미와 메이는 연어와 산낙지를 향한 사랑을 표출했고 결국 구입에 성공했다. 이어 해산물 먹방을 시작한 멤버들은 연어 회부터 산낙지, 참치 회까지 생소한 음식임에도 불구하고 적극적으로 맛보고 즐겼다는 후문이다.

‘FNC 팬시점’은 FNC엔터테인먼트 자체 제작 최초의 웹 예능 채널이다. 매주 수요일 오후 5시 네이버 브이라이브 V오리지널에서 공개된다. FNC 공식 유튜브 채널에서도 볼 수 있다.

이소희 기자 lshsh324@naver.com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