백상예술대상, 5월 1일 개최 확정
백상예술대상, 5월 1일 개최 확정
  • 이소희 기자
  • 승인 2019.03.27 11:4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JTBC 제공)
(사진=JTBC 제공)

[뷰어스=이소희 기자] 제55회 백상예술대상이 열린다.

제55회 백상예술대상은 오는 5월 1일 오후 9시30분 서울 강남구 삼성동 코엑스 D홀에서 생방송으로 진행된다.
 
백상예술대상은 TV·영화를 아우르는 국내 유일무이 종합 예술 시상식이다. 이번 시상식에는 TV·영화를 대표하는 전문가 집단이 심사위원을 추천해 부문별 7명의 심사위원이 위촉됐다. 부문별 최종 후보자(작)를 추리는 과정에 앞서 업계 전문 평가위원 총 40명이 참여해 사전 설문 자료를 만들어 심사의 폭을 넓혔다.
 
TV 부문 심사 대상은 지난해 4월 1일부터 오는 31일까지 지상파·종편·케이블·웹에서 송출된 프로그램이다. 단 연작의 경우 심사일 기준으로 3분의 1 이상 방송된 작품만 포함됐다. 

영화 부문은 지난해 4월 1일부터 오는 4월 4일까지 국내에서 개봉한 한국 장편영화를 대상으로 한다. 신인 감독상 기준은 해당 기간 장편영화로 데뷔한 사람이다. 두 부문 모두 신인상 후보 기준은 작품 속 일정 분량 주·조연급 3편 이하인 경우로 데뷔 연도와 무관하다.

 
백상예술대상 사무국 측은 "올해도 TV와 영화 부문 모두 우수한 작품들이 경쟁하고 있다. 대중과 평단의 지지를 받은 훌륭한 작품을 시상식에서 만날 수 있을 것"이라고 밝혔다.

제55회 백상예술대상은 JTBC에서 생중계된다. TV·영화 부문별 후보 등 세부 사항은 오는 4월 4, 5일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공개된다.


이소희 기자 lshsh324@naver.com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