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젤예’ 김해숙-유선-김소연-김하경, 9호선 임산부 좌석 배려 위해 합심
‘세젤예’ 김해숙-유선-김소연-김하경, 9호선 임산부 좌석 배려 위해 합심
  • 곽민구 기자
  • 승인 2019.03.27 10:4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KBS2TV 제공)
(사진=KBS 2TV 세상에서 제일 예쁜 내 딸 제공)

[뷰어스=곽민구 기자] KBS 2TV 주말드라마 ‘세상에서 제일 예쁜 내 딸’ 제작진과 배우들이 임산부를 위한 뜻깊은 행보를 펼친다.

지난 23일 첫 방송 직후 또 하나의 명품 드라마의 탄생을 알린 KBS 2TV 주말드라마 ‘세상에서 제일 예쁜 내 딸’(극본 조정선, 연출 김종창, 제작 지앤지프로덕션, 테이크투/이하 ‘세젤예’)이 서울시 메트로 9호선 주식회사(대표이사 최용식)와 손을 잡고 임산부를 위한 캠페인에 뜻을 모았다.

이 캠페인은 지하철 내 임산부에게 좌석을 양보하도록 배려를 유도하기 위함으로, ‘세젤예’의 23일 첫 방송을 기점으로 약 한 달 간 메트로 9호선 LCD 동영상 및 승강장 안전문에 ‘세젤예’ 배우들이 함께 하는 임산부 배려 캠페인 영상과 포스터를 게재한다.

공개된 포스터에는 ‘임산부에게 먼저 자리를 양보해주세요’라는 메시지와 함께 김해숙(박선자 역)을 비롯한 유선(강미선 역), 김소연(강미리 역), 김하경(강미혜 역)까지 4인방의 햇살처럼 빛나는 미소가 담겨있어 시선을 집중시킨다.

여기에는 네 모녀의 이야기를 담은 ‘세젤예’만의 따뜻하고 정겨운 분위기와 임산부에게 세심한 배려를 권하는 캠페인의 콘셉트가 잘 어우러져 있어 그 의미를 더욱 빛내고 있다.

이에 ‘세젤예’ 제작진은 “임산부를 위하는 좋은 취지에 적극 공감했다”며 캠페인에 참여하게 된 취지를 밝혔다. 이어 “첫 방송과 함께 캠페인이 시작된 만큼 메트로 9호선 곳곳에 비치된 ‘세젤예’의 따스한 메시지가 서울시 전역에 전파되길 바란다”고 전해 기분 좋은 에너지를 선사하고 있다.

한편 지난 23일 첫 방송부터 진짜보다 더 진짜 같은 네 모녀의 꿀잼 이야기를 선보이며 단번에 시청자들을 매료시킨 KBS 2TV 주말드라마 ‘세상에서 제일 예쁜 내 딸’은 매주 토, 일요일 저녁 7시 55분에 방송된다.

곽민구 기자 mti2000@naver.com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