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진혁X손현주, ‘저스티스’ 출연 확정...불꽃 튀는 욕망의 질주
최진혁X손현주, ‘저스티스’ 출연 확정...불꽃 튀는 욕망의 질주
  • 이소희 기자
  • 승인 2019.03.26 14:5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지트리크리에이티브, 키이스트 제공)
(사진=지트리크리에이티브, 키이스트 제공)

[뷰어스=이소희 기자] 배우 최진혁과 손현주가 ‘저스티스’ 출연을 확정 지었다.

최진혁과 손현주는 KBS2 새 수목드라마 ‘저스티스’(극본 정찬미, 연출 조웅)에 출연한다.

‘저스티스’는 복수를 위해 악마와 거래한 타락한 변호사 이태경(최진혁), 가족을 위해 스스로 악이 된 남자 송우용(손현주), 여배우 연쇄실종 사건의 한가운데서 마주치는 두 남자의 어두운 욕망과 대한민국 VVIP들의 숨겨진 뒷모습을 파헤치는 소셜스릴러물이다.

이 작품은 2017년 네티즌들이 열광했던 장호 작가의 동명의 웹소설을 원작으로 한다. KBS ‘추적 60분’ 등 10여 년간 시사 프로그램 교양 작가로 활약하다가 드라마에 입문해 ‘학교 2017’ 등을 집필한 정찬미 작가와 KBS 드라마스페셜 ‘한여름 밤의 꿈’의 조웅 PD가 의기투합했다. 

최진혁은 극 중 복수를 위해 악마 같은 남자 송우용(손현주)과 손을 잡은 변호사 이태경 역을 맡는다. 이태경은 예리한 논리와 영리한 언행으로 업계 최고의 승소율을 자랑하는 인물. 그는 송 회장의 지시로 고위층의 쓰레기를 무죄, 적어도 집행유예로 청소하는 대가로 부와 권력을 축적해왔다. 동생의 복수를 하겠다는 욕망은 사라지고 더 큰 욕망을 좇던 중, 여성 배우의 연쇄 실종 사건을 추적하게 되며 위기에 처한다.

이태경과 맞붙는 중소 건설회사 회장 송우용으로 분하는 배우는 손현주다. 송우용은 뒤에서 이태경을 조종해 권력층의 온갖 쓰레기 사건을 처리해주며 회사를 키워 재력가가 된 인물. 그의 마음 깊은 곳엔 가족을 위해 다시는 짓밟히지 않겠다는 증오심과 어떤 방법을 동원해서라도 더 높은 곳에 오르겠다는 욕망이 도사리고 있다. 

자신이 갈망하는 지독한 욕망을 향해 질주하는 두 사람은 스스로 믿는 선과 악을 선택하게 된다. 제작진은 “최고의 연기를 선보일 최진혁과 손현주가 만나 어떤 시너지를 만들어낼지 기대가 크다. 최강의 라인업을 구축한 ‘저스티스’의 첫 방송까지 관심을 가지고 지켜봐달라”고 전했다. 

‘저스티스’는 오는 7월 첫 방송할 예정이다.
 

이소희 기자 lshsh324@naver.com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