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병규, 연기는 가능해도 마음은 못 숨겼다? 알게 모르게 줬던 힌트
조병규, 연기는 가능해도 마음은 못 숨겼다? 알게 모르게 줬던 힌트
  • 나하나 기자
  • 승인 2019.03.15 14: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KBS 화면 캡처)
(사진=KBS 화면 캡처)

[뷰어스=나하나 기자] ‘해피투게더’에서 다시 한 번 조병규가 언급됐다.

최원영은 지난 14일 오후 방송한 KBS2 ‘해피투게더4’에 출연해 조병규와 김보라가 서로에게 마음이 있었다는 사실을 전혀 몰랐다고 밝혔다. 그러면서도 ‘낌새가 이상하다’고 생각했다면서 포상휴가 때는 좋은 마음을 숨길 수 없었을 것 같다고 이들을 이해했다. 

이들은 모두 드라마 ‘스카이 캐슬’로 인연을 맺었다. 그 중 조병규와 김보라는 교제를 하는 사이로 거듭났다. 이 사실이 알려지기 전 두 사람은 드라마 메이킹 영상에서 손을 잡으려다가 빼는 듯한 영상으로 화제를 모았고, 이에 여론은 조병규와 김보라의 인연에 주목했다. 

그런가 하면 포상휴가를 갔을 때를 돌이켜 보면 조병규와 김보라가 대중에 준 힌트는 많았다. 두 사람은 SNS에 함께 있는 사진이나 서로 찍어준 사진들을 올렸는데, 사진 속 조병규와 김보라는 선글라스와 가방 등 ‘커플 아이템’으로 보이는 것들을 착용하고 있었다. 

한편 조병규는 ‘스카이 캐슬’에서 이날 방송에 출연한 배우 김병철의 아들로 나와 열연했다.

나하나 기자 viewerscokr@gmail.com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