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병철, 동료 연예인 터무니 없는 거짓말에 표정 변화
김병철, 동료 연예인 터무니 없는 거짓말에 표정 변화
  • 김현 기자
  • 승인 2019.03.15 00: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병철(사진=KBS 방송화면)
김병철(사진=KBS 방송화면)

 

[뷰어스=김현 기자] 배우 김병철이 동료 연예인의 거짓말을 듣고 황당한 표정을 지었다.

김병철은 14일 방송된 KBS2 '해피투게더 시즌4'에 새 작품 동료들과 함께 출연했다. 이 가운데는 김병철과 전작에서 호흡을 맞춘 최원영도 자리했다.

이런 가운데 김병철과 최원영이 서로 다른 캐릭터로 비교됐다. 김병철은 '시청률의 요정'으로, 최원영은 '스포일러의 요정'으로 각각 불리게 된 것. 특히 최원영은 스포일러에 대한 압박 때문에 아내인 심이영에게 출연작 결말에 대해 거짓말을 하기도 했다고 고백했다.

최원영이 거짓말로 꾸며낸 가상 대본에 대해 이야기하자 모두가 황당한 표정을 지었다. 그 중에서 가장 황당했을 인물은 김병철이었을 터. 동료 연예인의 거짓말을 가만히 듣고 있던 김병철은 은은한 미소에서 종국에는 크게 웃음을 터뜨리는 것으로 황당한 심경을 드러냈다.

김현 기자 viewerscokr@gmail.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