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말박스오피스] ‘극한직업’ 기록은 계속된다?…‘7번방의 선물’ 제치고 역대 韓영화 7위
[주말박스오피스] ‘극한직업’ 기록은 계속된다?…‘7번방의 선물’ 제치고 역대 韓영화 7위
  • 남우정 기자
  • 승인 2019.02.11 09: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주말 박스오피스 (그래프=뷰어스)
주말 박스오피스 (그래프=뷰어스)

[뷰어스=남우정 기자] ‘극한직업’의 열기가 꺼지지 않고 있다. 

11일 영화진흥위원회 통합전산망에 따르면 지난 8일부터 10일까지 영화 ‘극한직업’이 184만 5760명의 관객을 동원했다. 

벌써 3주차를 맞은 ‘극한직업’이지만 1위 자리는 놓치지 않고 있다. 누적 관객수는 1283만 5926명으로 역대 한국영화 흥행 순위 7위에 올랐다.

특히 류승룡은 자신의 기록을 깨기도 했다. 류승룡이 주연으로 출연했던 ‘7번방의 선물’이 기록한 1281만 1206명이라는 수치를 ‘극한직업’이 넘어서면서 역대 코미디 영화 1위에 등극했다. 아직까지도 열기가 꺼지지 않아 ‘극한직업’의 기록이 언제까지 이어질지 이목이 쏠린다. 

2위는 ‘알리타: 배틀엔젤’로 57만 7832명 관객을 동원해 125만 6302명의 누적 관객수를 기록하고 있다. 

3위 ‘뺑반’은 21만 5724명, 4위 ‘드래곤 길들이기3’는 20만 897명, 5위 ‘극장판 헬로카봇: 옴파로스 섬의 비밀’은 7만 4443명의 관객수를 기록했다. 

남우정 기자 ujungnam@naver.com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