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에어 승무원 대처甲, 빙산의 일각?
진에어 승무원 대처甲, 빙산의 일각?
  • 나하나 기자
  • 승인 2019.01.31 15: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교육받는 진에어 승무원(사진=진에어)
교육받는 진에어 승무원(사진=진에어)

 

[뷰어스=나하나 기자] 진에어 승무원들의 위기대처능력이 칭찬받는 가운데 이는 빙산의 일각인 모양새다.

31일, 약 3주 전 진에어 승무원 세 명이 외국인 여행객의 목숨을 구한 일이 알려졌다. 

진에어에 따르면 쓰러진 여행객을 본 승무원 세 명이 각자 할 일을 나눠 빠르게 움직였다. 진에어 승무원 세 명의 일사분란한 대처 덕분에 큰 사고는 일어나지 않았고, 이에 진에어는 승무원 셋에 대해 표창 수여를 심의한다는 설명이다.

진에어 승무원들의 미담이 알려지면서 온라인 커뮤니티와 SNS에는 직접 경험한 진에어 승무원들에 대한 호평이 이어지고 있다. 실제로 한 네티즌은 비행 중 멀미를 하는 아기를 친절하게 살펴준 진에어 승무원에게 고맙다는 댓글을 달기도 했다. 이 외에도 진에어 승무원들이 여행객에게 제공하는 서비스의 질을 칭찬하는 반응이 주를 이룬다. 진에어 승무원으로 하여금 오랜만에 들려온 따뜻한 소식이 훈훈함을 자아낸다.

나하나 기자 viewerscokr@gmail.com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