쇼트트랙 스타 김아랑, 청각장애아 위해 1천만원 기부
쇼트트랙 스타 김아랑, 청각장애아 위해 1천만원 기부
  • 한수진 기자
  • 승인 2019.01.02 14:5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김아랑 인스타그램)
(사진=김아랑 인스타그램)

 

[뷰어스=한수진 기자] 쇼트트랙 스타 김아랑(고양시청)이 청각장애로 고통받는 어린이 지원을 위해 1천만원을 기부한다.

2일 청각장애인을 지원하는 사회복지단체 사랑의달팽이에 따르면 김아랑은 3일 서울 중구 신당동에 있는 이 단체를 찾아 1천만원 기부에 나선다.

김아랑의 기부금은 저소득층 청각장애 어린이의 인공 달팽이관 수술과 언어 재활 치료에 쓰인다.

김아랑은 “기부나 사회공헌에 대해 예전부터 많이 생각하고 고민해왔다. 청각장애 아동에게 세상의 아름다운 소식을 선물하고 싶다는 생각이 들어 기부를 결심하게 됐다”며 “운동선수로 지내며 올림픽에서 좋은 결과를 얻기까지 많은 분의 도움이있었기에 더불어 사는 세상의 중요성을 잘 알고 있다. 운동으로 바빠서 마음만큼 실천하지 못해 올해는 작지만 구체적으로 실천하고자 다짐했다”고 소감을 전했다.


출처 : 위어스(http://www.we-us.co.kr)


한수진 기자 han199131@gmail.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