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장훈 사과, 젊은 열기에 쓰린 기억
서장훈 사과, 젊은 열기에 쓰린 기억
  • 김현 기자
  • 승인 2018.11.09 17: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서장훈 사과, 클럽에서 무슨 일?

(사진=JTBC 제공)
(사진=JTBC 제공)

[뷰어스=김현 기자] 서장훈이 클럽에 가 사과만 하다 나왔다는 일화가 공개됐다.

오는 10일에 방송하는 JTBC ‘아는 형님’에서는 서장훈의 클럽 방문기가 전파를 탄다. 

이날 방송에서 김희철은 늘 혼자 외롭게 술을 마시는 서장훈에게 “함께 클럽에 가자고 제안한 적 있다”고 밝혔다. 

서장훈은 결코 가지 않겠다고 거부하다 김희철의 설득에 못 이겨 클럽에 도착했다. 하지만 예상보다 더욱 젊은 분위기에 당황했다는 후문. 

이에 대해 서장훈은 “나에게 말을 거는 사람들에게 ‘죄송합니다’로 일관하다 금세 자리를 떴다”고 고백해 웃음을 자아냈다고. 또한 김희철은 이에 그치지 않고 서장훈이 클럽에서 들었던 의외의 말을 폭로해 서장훈을 당황하게 만들었다. 

한편 이날 '아는 형님'은 '절친 특집'으로 꾸며져 평소 연예계 절친으로 알려진 온주완·이상엽과 김새론·악동뮤지션 수현이 전학생으로 출연한다.

방송에서 네 사람은 각자의 개인기를 보여주며 형님들의 마음을 사로잡는다. 특히 수현은 형님들의 심금을 울리는 선곡과 감미로운 목소리로 미니 버스킹을 열어 콘서트 못지않은 떼창을 이끌어냈다는 후문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