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장에서] 트와이스, 거부할 수 없는 매력의 ‘답정너’
[현장에서] 트와이스, 거부할 수 없는 매력의 ‘답정너’
  • 이소희 기자
  • 승인 2018.11.05 16: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이현지 기자)
(사진=이현지 기자)

[뷰어스=이소희 기자] 그룹 트와이스가 한층 에너제틱하고 발랄한 무대로 귀여운 ‘답정너’ 매력을 선보인다.

트와이스는 5일 오후 서울 강서구 등촌동 KBS아레나홀에서 여섯 번째 미니앨범 ‘예스 오아 예스(YES or YES)’ 발매 기념 쇼케이스를 가졌다.

‘예스 오아 예스’는 지난 7월 발매한 두 번째 스페셜 앨범 ‘서머 나이츠(Summer Nights)’ 이후 약 4개월 만에 내는 앨범이다. 미니 형태로는 지난 4월 낸 ‘왓 이즈 러브?(What is love?)’ 이후 약 7개월 만이다.

이날 나연은 “짧은 공백기를 지냈지만 팬 분들을 만날 수 있어서 기대된다. 열심히 준비한 앨범이니 많이 사랑해주셨으면 좋겠다”고 컴백 소감을 밝혔다.

지효는 경쟁 상대가 많은 11월 컴백에 대해 “11월에 컴백하시는 분들이 많은데 다른 가수 분들의 무대를 보는 게 지금까지 도움이 많이 됐다”고 말했다.

‘예스 오아 예스’에는 앨범과 동명의 타이틀곡을 비롯해 ‘세이 유 러브 미(Say you love me)’ ‘라라라’ ‘영 앤 와일드(Young & Wild)’ ‘선셋(Sunset)’ ‘애프터 문(After moon)’ 등 총 7개 트랙이 수록됐다.

타이틀곡 ‘예스 오아 예스’는 트와이스의 고백에 할 대답은 오직 ‘예스’밖에 없다는 내용을 담은 곡이다. 전통적인 신스팝 장르에 모타운, 레게, 아레나 팝 등을 가미해 트와이스 특유의 활기찬 에너지를 살렸다.

(사진=JYP엔터테인먼트 제공)
(사진=JYP엔터테인먼트 제공)

정연은 뮤직비디오 콘셉트에 대해 “9명의 마녀들이다. 한 명 한 명 지켜봐주시면 좋을 것 같다”고 포인트를 밝혔다.

나연은 “트와이스의 에너제틱한 모습은 유지하되 업그레이드된 모습을 보여드리고 싶었다. 데뷔 초 콘셉트였던 ‘와일드 엣지’의 모습을 안무에서 보실 수 있을 것 같다”면서 수줍게 웃었다.

퍼포먼스 또한 기존 트와이스의 발랄한 매력에 한층 파워풀한 모습이 더해졌다. 나연은 “난이도가 있는 안무이고 한 번도 시도해보지 않았던 안무여서 어려웠다. 소화할 수 있을까 걱정도 했다. 그런데 막상 안 해봤던 걸 해보니 우리도 재미있고 팬 분들도 좋아해주실 것 같다”고 기대를 드러냈다.

지효는 “데뷔 3주년을 지내고 나온 앨범이라 더 의미가 있다. 신곡 스타일은 (지금까지 보여드렸던 것처럼) 밝고 에너지 있는 느낌이지만, 멤버들도 모두 욕심이 있어서 ‘와 멋있다’는 반응이 나오는 안무를 해보고 싶었다”고 이 같은 안무가 탄생한 배경을 전했다.

트와이스는 데뷔 직후부터 현재까지 내는 곡마다 연속 히트를 기록하고 있는 중이다. ‘치어 업(Cheer up)’ 뮤직비디오는 조회수 3억 뷰를 넘기도 했다. 이에 대해 정연은 “‘치어 업’ 뮤직비디오 3억 뷰가 넘었는데, 이 뮤직비디오를 좋아해주시는 분들이 ‘예스 오아 예스’도 좋아해주셨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나연은 “이번 곡도 1위를 해서 많은 분들이 사랑해주시면 좋겠지만, 같이 컴백하시는 선배 가수 분들도 계시고 신곡이 많이 나온다. 그래서 기대는 하고 있지만 1위를 하지 않아도 실망하지 않기로 생각했다”면서 이번 활동에 임하는 자세를 밝혔다.

트와이스는 이날 오후 6시 각종 온라인 음악 사이트를 통해 여섯 번째 미니앨범 ‘예스 오아 예스’를 발매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