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보문고 스토리공모전 6번째 대상작, 황세환 '까막잡기'
교보문고 스토리공모전 6번째 대상작, 황세환 '까막잡기'
  • 문다영 기자
  • 승인 2018.10.22 14: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교보문고)
(사진=교보문고)

[뷰어스=문다영 기자] 교보문고(대표 이한우)가 주최하는 스토리공모전 대상작이 선정됐다. 

22일, 교보문고는 제6회 대상작에 황세환 작가의 '까막잡기: 범죄 없는 마을 살인 사건'이 선정됐다고 밝혔다. 이와 더불어 우수상은 중·장편 부문에서 김성준의 '밤의 여왕', 김용운의 '크리스마스까지 100일', 지소안의 '비욘드 컨트롤'이, 단편 부문에서 김진아 '강남파출부', 강한빛 '루왁 인간', 이중세 '코의 무게', 최난영 '쿼바디스', 김웅기 '먼지를 먹어드립니다'가 수상했다. 
동화 부문에서는 김정미 '오합지졸 초능력단', 이병승 '침술도사 아따거' 두 편이 우수상을 받았다. 

올해 대상을 거머쥔 황세환 작가의 '까막잡기'는 범죄 없는 마을에 살인 사건이 발생하면서 마을 사람들이 꼬리를 무는 우연으로 곤경에 빠진다는 미스터리물이다.

올해 교보문고 스토리공모전에는 응모자가 1173명에 달해 1회 때(440명)와 비교해 약 6년 새 3배 가까운 신장세를 보였다. 

지난 5회 공모전까지 모두 60편이 발굴돼 15편이 책으로 출간됐고 6편은 영화 및 드라마로 제작되기도 했다. 1회 수상작인 '싱글빌'은 중국 후난 TV에서 드라마로 방영돼 시청률 1위에 오른 바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