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리상자 이세준, ‘하나뿐인 내편’ OST 가창…‘인연이라 말합니다’ 13일 공개
유리상자 이세준, ‘하나뿐인 내편’ OST 가창…‘인연이라 말합니다’ 13일 공개
  • 나하나 기자
  • 승인 2018.10.12 16: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더하기미디어 제공
사진=더하기미디어 제공

[뷰어스=나하나 기자] 유리상자 이세준이 주말 안방극장에 따스함이 깃든 감성 보이스를 전한다.

KBS2 주말 드라마 ‘하나뿐인 내편’ OST 가창 제안을 받은 이세준은 수록곡 ‘인연이라 말합니다’를 13일 정오 발표한다.

‘신부에게’ ‘사랑해도 될까요’ 등의 곡으로 오랫동안 사랑받고 있는 포크듀오 유리상자의 멤버 이세준은 첫 솔로 OST 작업으로 드라마 ‘하나뿐인 내편’을 선택해 의미가 남다르다.

신곡 ‘인연이라 말합니다’는 속삭이듯 달콤함이 전해지는 보컬과 유려하게 전개되는 어쿠스틱 기타 연주가 따뜻한 감성을 전하는 포크송이다.

극중 알콩달콩 사랑을 시작한 김도란(유이 분)과 왕대륙(이장우 분)의 러브테마곡으로 가슴 설레는 이야기 전개에 재미를 전할 것으로 기대되는 곡으로 이세준 특유의 섬세하고 따뜻한 느낌의 목소리가 정감을 더한다.

이 곡은 가수 변진섭 ‘눈물이 쓰다’, 유리상자 박승화 ‘사랑인가 봅니다’ 등 다양한 장르의 곡들로 많은 사랑을 받은 프로듀싱팀 플레이사운드의 작곡가 알고보니혼수상태(김경범)와 효린 ‘Just stay’, 서영은 ‘두 볼에 흐른다’ 등을 통해 장르의 폭을 넓혀 온 작곡가 김지환이 공동 작업을 통해 만들어졌다.

래퍼 겸 싱어송라이터로 활동을 펼치고 있는 이도훈이 공동작사에 참여한 가운데 작곡가가 직접 코러스 세션에 참여해 남다른 열정을 과시했다.

OST 제작사 더하기미디어 이성권 대표는 “방영 초반부터 30% 시청률 돌파를 예고하며 국민 드라마 등극을 노리고 있는 ‘하나뿐인 내편’은 이미 발표한 ‘그런사람 또 없습니다’에 이어 이세준의 첫 솔로 OST가 시청자 반향을 일으킬 것”이라고 기대감을 보였다.

드라마 ‘하나뿐인 내편’은 28년 만에 나타난 친부로 인해 인생이 꼬여버린 여자 김도란과 자신의 정체를 숨겨야만 했던 아버지 강수일(최수종 분)이 세상 단 하나뿐인 내편을 만나며 삶의 희망을 되찾아가는 이야기를 그린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