류화영의 ‘노출’, 어쩔 수 없는 운명?
류화영의 ‘노출’, 어쩔 수 없는 운명?
  • 서주원 기자
  • 승인 2018.10.10 08: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뷰어스=서주원 기자] 배우 류화영이 또 노출 연기로 ‘뷰티인사이드’에 첫 등장했다.

지난 9일 방송된 JTBC 월화드라마 ‘뷰티인사이드’에 류화영이 처음으로 모습을 드러냈다. 류화영은 가슴골이 훤히 드러나는 의상으로 시청자의 시선을 사로잡았다.

노출이 과한 설정이었지만 볼륨감 있는 몸매의 소유자인 류화영의 매력을 제대로 보여주는 캐릭터다.

사진=JTBC '뷰티인사이드' 캡처
사진=JTBC '뷰티인사이드' 캡처

앞서 류화영은 섹시 캐릭터에 대한 만족감을 드러내기도 했다. JTBC ‘청춘시대’ 출연 당시 류화영은 자신의 캐릭터에 대해 “저와 DNA가 유사하다”고 말했다.

당시 류화영은 숨 쉬는 것도 매혹적인 강이나 역을 맡았다. 류화영은 "섹시하고 큰 S라인에 서구적인 몸매를 가진 인물이다. 남자들과 밀당하지 않아도 매력적인 캐릭터다"라며 "'청춘시대' 멤버들에게 관심 없는 척 하지만 의외로 정 많은 큰 언니 같은 인물이다. 몸매와 스타일을 열심히 만들었으니 잘 지켜봐주셨으면 좋겠다"라고 설명했다.

또 류화영의 몸매 비결도 전해졌다. 그는 “류화영이 효영보다 볼살이 더 있다”는 말해 류화영은 "볼살이 입금 전과 입금 후가 달라진다"면서 “저는 두유 다이어트 한다. 청춘시대 때 일주일 만에 7kg 뺐다. 두유만 먹는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