뮤지컬 '라이온킹' 전례 없는 호응에 2차 티켓 앞당겨 오픈
뮤지컬 '라이온킹' 전례 없는 호응에 2차 티켓 앞당겨 오픈
  • 한수진 기자
  • 승인 2018.09.18 11: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디즈니)
(사진=Joan Marcus ⓒDisney)

 

[뷰어스=한수진 기자] '라이온 킹' 인터내셔널 투어가 2차 박스 티켓을 앞당긴다. 

'라이온 킹' 인터내셔널 투어 대구 공연은 오는 10월 4일 오후 2시에 마지막 티켓을, 서울 공연은 10월 10일 오후 3시에 2차 티켓을 각각 오픈한다.

'라이온 킹' 인터내셔널 투어는 최초 원어 공연으로 주목을 받으며 1차 티켓오픈 당시 유례없는 흥행 기록을 세웠다. 개막 확정 발표와 함께 공연 관련 문의가 쇄도하며 뜨거운 티켓전쟁을 예고했던 '라이온 킹'은 지난 8월 티켓 오픈 당일, 서울에서 1차 오픈한 전회차 공연이 전석 매진에 이르는 기록을 세웠다. 특히 국내에서 '라이온 킹'을 가장 먼저 관람할 수 있는 대구 공연은 2만 8,000매를 기록하며 지방 공연 역사상 당일 역대 최다판매라는 기염을 토했다.

이러한 뜨거운 반응은 자연스럽게 2차 티켓 오픈 요청으로 이어지면서 계획보다 앞당겨 티켓 오픈을 결정하게 됐다. 더불어 서울 공연은 1월 9일 1회차 추가 공연이 확정됐다.

'라이온 킹'은 전 세계 9천 5백만 명이 이상의 관객이 관람한 '전세계 역대 흥행 1위' 작품이다. 남극을 제외한 모든 대륙 20개국, 100개 이상의 도시에서 공연됐으며 그 어떤 영화나 뮤지컬, 엔터테인먼트 거둔 흥행을 가뿐히 능가한다. 탄생 20주년을 기념해 첫 성사된 이번 '라이온 킹' 인터내셔널 투어는 오리지널 연출가인 줄리 테이머가 연출을 맡아 브로드웨이 오리지널의 무대 스케일과 아름다움을 아시아 무대 위로 펼쳐 놓는다. 아프리카 소울로 채워진 음악, 예술과 과학으로 탄생한 무대와 의상, 배우들의 신체의 아름다움과 혼연일체 된 동물 캐릭터의 표현과 안무는 '라이온 킹'만의 특별함으로 '라이온 킹' 만큼은 반드시 오리지널로 봐야 하는 작품으로 평가 받는다. 이번 공연은 브로드웨이에 가지 않고도 원어 그대로의 감동을 한국에서 느낄 수 있는 최초의 무대로 반드시 관람해야 할 공연이다.

'라이온 킹' 인터내셔널 투어는 오는 11월 7일부터 12월 25일까지 대구 계명아트센터에서 공연되며, 서울에서는 내년 1월 9일부터 3월 28일까지 예술의전당 오페라극장에서 공연된다. 부산에서는 내년 4월 뮤지컬 전용극장 드림씨어터의 개관작으로 막을 올릴 예정으로 자세한 정보는 추후 공지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