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불토엔 혼코노' TOP7 결선 열린다...음원 출시 기회
'불토엔 혼코노' TOP7 결선 열린다...음원 출시 기회
  • 이소희 기자
  • 승인 2018.06.22 12: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뷰어스=이소희 기자] Mnet 디지털채널 M2 노래방 오디션 프로그램 '불토엔 혼코노' TOP7 결선 공연이 열린다.

'불토엔 혼코노' TOP7 버스킹이 오는 23일 오후 6시 서울 DDP(동대문디지털프라자)에서 개최된다.

이번 버스킹에는 현장 예선을 통해 선정된 권민제, 김민서, 조제훈, 서민경, 원종혁, 성한준, 박산희 등 총 일곱 명의 실력자가 참가한다. 

이들은 공식 청중 평가단을 통해 '1대 혼코노 스타'로 등극하게 된다. '혼코노 스타'로 선정된 이들은 1천만 원의 상금과 함께 음원 출시의 기회를 얻는다.

그동안 '불토엔 혼코노'에는 EXID 하니, 여자친구, 몬스타엑스, 세븐틴 등이 출연해 화제를 모았다. 영상들의 총 조회수는 600만을 기록하기도 했다. 

특히 '불토엔 혼코노'는 시청자들이 직접 보고 듣고 투표하는 SNS 사전 투표와 100% 현장 투표로 최종 우승자를 선정하는 등 공정성과 함께 시청자들과의 쌍방향적 소통을 했다는 점에서 많은 호응을 얻었다. 

M2 측은 "지난 9일 서울 여의도 한강공원에서 열릴 예정이었던 TOP7 버스킹 공연이 우천으로 취소돼 이번에 다시 개최하게 됐다"며 "천재지변으로 불가피하게 취소됐지만 이번 공연을 기대해주시고 기다려주신 팬들에게 죄송한 마음뿐이다. 더욱 완성도 높은 무대로 보답하겠다. 많은 분들의 관심과 사랑을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한편 M2 디지털 채널에서는 '1대 혼코노 스타'에 이은 '2대 혼코노 스타'를 가리기 위한 투표가 진행 중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