잠실사보이시티, 잠실생활권의 요충지로 주목받다.
잠실사보이시티, 잠실생활권의 요충지로 주목받다.
  • 배하은 기자
  • 승인 2018.06.21 11:4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뷰어스=배하은 기자] ‘사보이호텔’로 명성이 높은 사보이그룹이 잠실롯데월드 인근 지역에 짓고 있는 '사보이시티 잠실' 복층오피스텔이 뜨거운 열기 속에 분양을 하고 있다. 잠실의 최중심에 들어서는 사보이시티 잠실은 교통, 배후수요, 생활인프라 삼박자가 고루 갖춰져 있어 실입주자는 물론 소액 투자자들까지도 높은 관심을 받고 있다.

서울 송파구 방이동에 들어서는 ‘사보이시티잠실’ 복층오피스텔은 잠실역(2호선,8호선), 몽촌토성역(8호선), 방이사거리역(9호선연장 금년10월 개통예정)등 쿼드러플 역세권의 교통요충지로서 뛰어난 접근성을 갖췄다.

잠실역 상권에는 롯데월드몰, 롯데월드타워, 롯데월드, 석촌호수, 올림픽공원 등 대형 랜드마크와 대형 아파트 단지, 롯데 계열사와 삼성SDS·쿠팡 등 대기업이 자리 잡고 있어 송파구 내 새로운 업무중심지로 떠오르고 있다. 잠실역 지하철 하루 평균 승하차 이용객은 약 19만7000명으로 강남역 못지않다. 그만큼 배후수요가 높아 임대수요와 투자가치가 우수하다.

‘사보이시티 잠실’ 복층오피스텔은 지하 8층~지상 20층 1개 동, 전용면적 18~29㎡ 473실 규모다. 전층 복층형 특화설계로 상층을 서비스 면적으로 분양해 분양가 대비 개방감 및 공간효율을 극대화 했다. 시공은 ㈜한라건설이 맡았다.

‘사보이시티 잠실’ 복층오피스텔 분양가는 실당 2억~3억5000(VAT포함)만 원대다. 융자를 받아 임대를 놓는다면 7000여만 원선에 분양받을 수 있다. 계약금 10%만 내면 입주 시까지 들어가는 비용은 없다. 분양을 받으려면 신청금 입금 후 동·호수를 배정받은 후 방문 계약을 체결하면 된다.

복층오피스텔 ‘사보이시티 잠실’의 모델하우스는 송파구 백제고분로에 위치해 운영 중이며 방문예약시 우선상담 우선 로얄층 배정을 받을 수 있다. 분양신청 및 방문예약은 대표전화로 하면 된다.

 

배하은 기자 haeun0901@naver.com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