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통 로맨스 웰메이드 뮤지컬의 귀환… ‘매디슨 카운티의 다리’ 첫 연습현장 공개
정통 로맨스 웰메이드 뮤지컬의 귀환… ‘매디슨 카운티의 다리’ 첫 연습현장 공개
  • 김희윤 기자
  • 승인 2018.06.19 15: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쇼노트 제공)
(사진=쇼노트 제공)

[뷰어스=김희윤 기자] 뮤지컬 ‘매디슨 카운티의 다리’ 첫 연습 현장이 공개됐다.

지난 18일 뮤지컬 ‘매디슨 카운티의 다리’ 팀은 전체 배우들이 참여한 연습실에서 상견례를 갖고 본격적인 첫 연습을 시작하는 모습이 공개됐다.

이날 연습현장에는 김태형 연출, 양주인 음악감독 등 주요 스태프와 김선영, 차지연, 박은태, 강타, 황만익, 정의욱, 김민수, 혁주, 류수화, 유리아, 정가희, 김현진, 송영미 등이 참여했다.

김태형 연출은 “뮤지컬 ‘매디슨 카운티의 다리’는 프란체스카와 로버트의 사랑 이야기도 중요하지만 프란체스카의 ‘선택’이 키워드라고 할 수 있는 작품이다. 인생에 단한 번인 사랑을 만나고, 앞으로의 삶을 뒤바꿀 수 있는 선택의 순간을 마주했을 때 겪게 되는 내적 갈등과 자신의 선택에 대한 책임감을 보여준다”고 작품의 방향성을 설명했다.

뮤지컬 ‘매디슨 카운티의 다리’는 미국 아이오와주의 한 시골 마을에서 평범한 삶을 살고 있던 이탈리아 출신 이민자 프란체스카와 사진 촬영을 위해 마을에 온 내셔널 지오그래픽 사진작가 로버트 킨케이드의 이룰 수 없는 가슴 시린 사랑을 다루고 있다. 오는 8월 11일부터 10월 28일까지 서울 샤롯데씨어터에서 공연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