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도호텔 제주드림타워 복합리조트‘그랜드 하얏트’입점
제주도호텔 제주드림타워 복합리조트‘그랜드 하얏트’입점
  • 배하은 기자
  • 승인 2018.06.15 11: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뷰어스=배하은 기자] 제주도가 관광도시로 떠오르면서 호텔 브랜드의 관심이 높아지면서 세계적인 호텔 브랜드의 가치가 높아지고 있다. 호텔브랜드의 가치가 높아진다는 것은 그 만큼 관광객들의 선호도가 높아지고 있다는 것을 의미하기도 한다. 세계적인 주요 관광지에 자리잡고 있는데다 높은 서비스 및 관리 등을 통해 관광객들의 마음을 사로잡고 있기 때문이다.

글로벌 브랜드 평가 전문 컨설팅업체인 브랜드파이낸스의 2018년 호텔브랜드 가치 조사자료를 보면 힐튼호텔 브랜드 가치가 63억 3000만 달러로 1위를 기록했고, 메리어트가 54억 6400만 달러로 뒤를 이었다. 3위는 하얏트로 35억1200만 달러를, 4위는 홀리데이인이 32억 9200만 달러, 5위 코트야드 메리어트 30억180만 달러 등을 기록했다. 

특히 하얏트의 브랜드 가치는 지난해에 이어 올해도 3위에 랭크되며 그 가치를 인정받고 있다. 하얏트 그룹은 그랜드 하얏트, 파크 하얏트, 하얏트 리젠시 등 13개의 고급 호텔브랜드를 보유하며 세계적으로 700개 이상의 호텔을 운영 중이다.

아시아에서만 127개의 호텔이 운영되고 있고, 그 중에서도 중국을 대표하는 상하이 지역에서만 6개 호텔이 운영되고 있어 인지도가 높다. 특히 상하이의 3대 초고층빌딩인 진마오타워(421m)와 상하이 월드파이낸스센터(492m) 최상층부에는 각각 ‘그랜드 하얏트 상하이’와 ‘파크 하얏트 상하이’가 운영되고 있어 중국에서 최고의 호텔브랜드로 인식되고 있다.

국내에서는 1978년 남산에서 문을 연 최고령 호텔 ‘그랜드 하얏트’ 외에 하얏트 리젠시 제주(`85년), 그랜드 하얏트 인천(`03년), 파크 하얏트 서울(`05년), 파크 하얏트 부산(`13년) 등 현재 5개 호텔이 운영되며 국내 최고급 호텔로 자리매김했다.

제주도에서 선보이는 5성급 호텔에도 많은 관심이 쏟아지고 있다. ‘제주 드림타워 복합리조트’는 지하 6층~지상 38층의 트윈타워로 5성급 호텔(750실) 및 호텔 레지던스(850실), 1600객실을 현재 분양중 이다.

이러한 상황속에서 제주시 노형동 일대에 조성중인 ‘제주 드림타워 복합리조트’에 글로벌 호텔브랜드인 ‘그랜드 하얏트’가 입점한다. 그랜드 하얏트는 제주드림타워 복합리조트의 1600객실, 11개의 레스토랑과 바, 모든 호텔부대시설의 운영을 맡게 된다. 이는 하얏트 그룹이 운영하는 전세계 호텔 중 2번째로 객실수가 많은 것이다.

제주드림타워가 들어서는 곳은 제주의 명동으로 불리는 노형동에 위치해 있는 국내 유일한 도심형 복합리조트다. 제주국제공항이 3㎞ 이내, 제주국제크루즈터미널도 7㎞ 거리에 위치하고 있어 외국인 관광객들의 접근이 매우 용이하다.

여기에 연간 140만명의 외국인 관광객이 쇼핑하는 신라면세점, 롯데면세점이 500~600m 거리에 있고, 중국인 관광객이 반드시 찾는 바오젠거리(누웨모루거리)도 인근에 위치하고 있어 제주도를 방문하는 국내외 관광객들에게 필수 관광코스로 꼽히고 있는 곳이다.

롯데관광개발과 녹지그룹 자회사인 그린랜드센터제주가 제주시 노형동에서 조성중인 제주 드림타워 복합리조트 내 호텔레지던스는 안정적인 수익지급방식을 갖추고 한창 분양중이다.  현재 분양중인 호텔레지던스 850실은 △전용면적 65㎡ 규모의 스탠다드 스위트 802실 △전용면적 136㎡ 규모의 프리미어 스위트 48실로 구성된다. 수분양자는 20년간 분양가의 최대 연 6%를 확정수익(부가세 포함)으로 지급받는다.

제주 드림타워 복합리조트는 방문예약제로 운영 중이며 방문 전 사전예약 후 방문해야 기다림없이 빠른 상담을 받을 수 있다. 

배하은 기자 haeun0901@naver.com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