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이현 말 못할 주사 사건은? 인교진 혀 내두른 "술의 거장"
소이현 말 못할 주사 사건은? 인교진 혀 내두른 "술의 거장"
  • 나하나 기자
  • 승인 2018.04.16 23: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SBS)
(사진=SBS)

[뷰어스=나하나 기자] 인교진 소이현이 달콤한 포옹으로 안방에까지 달달한 기운을 전파했다.

16일 SBS '동상이몽2'에서 인교진과 소이현은 추억이 서린 진해를 찾았다.

육아 중에 둘만의 데이트를 누리긴 쉽지 않지만 인교진 소이현은 유독 결혼 전부터 당당한 공개 데이트로 둘의 사랑을 만천하에 공개했던 터다.

특히 이날 소이현은 남다른 주량을 과시했다. 인교진은 "거장과 결혼했다"며 소이현의 주량을 추켜세웠고 소이현은 깜찍하게 자신의 초록색 재킷이 소주병과 같은 색이라 자랑하기까지 했다.

소이현의 주량은 이미 연예계에 유명하다. 소이현은 tvN '택시'에서도 주량을 자랑한 바 있다. 당시 소이현은 "소주 한 병은 아무렇지 않게 마신다"며 "다 먹이고 다 보내고 뒷정리를 깔끔하게 하는 스타일"이라고 말해 연예계 숨은 주당을 자처했다.

특히 소이현은 주사를 묻는 MC 질문에 "배우를 한번 깨문 적이 있는데 다음날 보니 멍이 들어 있었다"며 "그때부터 '이건 아닌 거 같아서 고치게 됐다"고 설명하기도 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