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응팔’ ‘슬빵’ 최무성, 이매진아시아에 새 둥지 틀었다
‘응팔’ ‘슬빵’ 최무성, 이매진아시아에 새 둥지 틀었다
  • 이소연 기자
  • 승인 2018.03.02 10: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최무성(사진=이매진아시아 제공)
최무성(사진=이매진아시아 제공)

 

[뷰어스=이소연 기자]  배우 최무성이 이매진아시아와 전속계약을 체결했다.

이매진아시아는 2일 공식 보도자료를 통해 배우 최무성과의 전속계약 체결 소식을 전했다. 

소속사는 “영화, 드라마, 연극 등 장르를 불문하고 모든 분야에서 활발하게 활동하고 있는 배우 최무성과 함께 할 수 있어 기쁘게 생각한다. 연기적인 역량은 물론, 인지도, 호감까지 두루 갖춘 배우 최무성의 연기가 빛을 발할 수 있도록 전폭적인 지원을 아끼지 않을 예정이라며 ”앞으로도 명품 연기로 믿고 보는 배우의 수식어를 굳건히 지킬 최무성에게 많은 응원과 사랑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최무성은 연극배우로 데뷔해 연극 ‘오구’ ‘햄릿’ ‘일식’ ‘코끼리와 나’ 등을 통해 안정적인 연기는 물론 남다른 캐릭터 소화력을 내비쳐왔다. 이후 최무성은 영화 ‘사과’를 시작으로 스크린과 브라운관에 얼굴을 내비추기 시작했다. 최무성은 영화 ‘음란서생’ ‘방자전’ ‘베를린’ ‘미옥’ ‘1급 기밀’, 드라마 ‘공주의 남자’ ‘기황후’ ‘무정도시’ ‘송곳’ 등 굵직한 작품에 출연해 강렬한 존재감을 드러내며 눈길을 모았다.

특히 최무성은 영화 ‘세븐 데이즈’, ‘악마를 보았다’에서 악역으로 소름 돋는 연기를 선보이며 강한 인상을 남겼다. 반면 드라마 ‘응답하라 1988’에선 다정한 아버지로 등장해 따뜻한 이미지로 대중에게 다가가는 등 변화무쌍한 캐릭터를 소화했다.

또한 최무성은 연극 ‘먼데이 PM5’ ‘사람을 찾습니다’ 등의 연출에 참여한 바 있다. 이처럼 배우는 물론, 연출까지 함께 겸하고 있는 최무성은 본인의 연출 경력 덕분에 캐릭터에 대한 이해도가 더욱 높은 편이다.

올해 하반기 최무성은 tvN 드라마 ‘미스터 션샤인’에서 고애신(김태리)의 사부인 ‘승구’로 등장해 다시 한 번 강렬한 인상을 남길 예정이다.

한편, 최무성과 전속계약을 체결한 이매진아시아는 엔터테인먼트 사업 전반을 아우르는 종합 엔터테인먼트사다. 유동근, 전인화, 이일화, 황영희, 박상면, 김호진, 최정원, 심은진, 박정민, 류화영, 김다현, 정이랑, 김윤혜 등이 소속돼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